Skip to the content

SKT, ‘이니셜’로 무인매장 방역 강화한다

– 국내 최초 블록체인ᆞDID 기반 무인 매장용 ‘코로나19예방 접종 정보 인증 시스템’ 출시
– 백신 접종 확인 위한 인력 불필요… 청소년 입장 제한 업종에서는 신원 확인도 동시에 가능
– 무인카페ᆞ펫샵 시범 적용 후 2월 중순부터 수도권 스터디 카페 등에 확대 적용 예정

이니셜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 www.sktelecom.com)은 자사의 ‘이니셜(initial)’ 앱을 통해 국내 최초 블록체인ᆞDID(Decentralized Identifiers, 탈중앙 식별자) 기반 ‘무인 안심존 출입인증’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무인 안심존 출입인증’ 서비스는 직원이 상주하지 않아 전자출입명부 등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인증이 어려운 무인 매장에 ‘이니셜’ 앱을 통한 인증 장치를 적용해 코로나19 백신 접종 정보가 포함된 예방 접종 정보를 발급ᆞ조회ᆞ제출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무인 안심존 출입인증’ 서비스가 적용된 무인 매장에는 출입인증기(사진 별첨)가 설치되며, 매장 이용 고객은 ‘이니셜’ 앱에서 QR을 생성해 출입인증기에 스캔하면 간단히 매장에 출입할 수 있다. 단, 최초 사용 시에는 ‘이니셜’ 앱 내에서 ‘모바일 가입 증명’과 ‘코로나19 예방 접종 정보’를 결합해 제출해야 한다.

‘무인 안심존 출입인증’ 서비스는 코로나19 예방 접종 정보 확인을 위해 별도 인력을 배치할 필요가 없으며, ‘이니셜’ 앱의 신원 정보 확인 기능을 활용해 오후 10시 이후 청소년 입장 제한이 있는 PC방 등에서 코로나19 예방 접종 정보와 연령 정보를 함께 확인하는 식의 확장 구성도 가능하다.

SKT는 2일부터 SK쉴더스ᆞ오더퀸 등 출입인증 시스템 개발/판매사 및 무인 스터디카페 솔루션 업체 등과 협업해 ‘무인 안심존 출입인증’ 서비스를 수도권 무인 카페와 펫샵에 시범 적용하고, 2월 중순부터 수도권 스터디 카페를 중심으로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SKT는 출입 인원 파악이 어려운 무인 매장에 코로나19 예방 접종 정보 확인과 기존 회원 자격 정보를 동시에 확인하는 이번 서비스가 도입되면 출입 고객들이 좀 더 안심하고 편안하게 매장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세현 SKT 디지털 에셋 CO담당은 “코로나19 예방 접종 정보 활용 서비스가 단계적 일상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당사의 DID 기술이 사회 전반의 ESG 가치를 창출하는데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참고

‘이니셜’은 블록체인 인프라와 DID(Decentralized Identifiers, 탈중앙 식별자)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로, 서비스 이용자는 앱을 통해 다양한 전자증명서를 내 단말에 안전하게 저장하고, 필요한 기관에 쉽게 제출할 수 있다. 사용자가 제출한 전자증명서는 증명 발급 기관의 도움 없이도 직접 검증 시스템을 구축하거나, ‘이니셜’ 플랫폼이 제공하는 검증 서비스를 연계하여 누구나 안전하게 검증(위/변조 탐지 포함) 가능하다.

다운로드 받기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채널을 추가해 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