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일회용 플라스틱컵 줄이자’ 공감대 확산

Related

– 주한뉴질랜드대사관 및 제주특별자치도, 우아한형제들 등 24개 기관 및 기업 참가
– 출범 첫해 제주 스타벅스 적용 및 서울시 시범사업 성과…내년 본사업 정착 목표
– 행사장에서도 다회용컵 음료 및 친환경 소재 현수막 활용 등 ‘친환경 행사’ 선봬

일회용 플라스틱컵을 줄이기 위한 ‘다회용컵 사용’ 운동이 전국으로 확대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 www.sktelecom.com)과 24개 기관 및 기업은 서울 을지로 소재 SK-T타워에서 일회용 플라스틱컵 사용량 감소를 선도하기 위한 ‘해빗에코얼라이언스(ha:bit eco alliance)’ 신규 멤버사 협약식을 개최하고, 전국 확대를 다짐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필립터너 주한 뉴질랜드 대사, 요한네스 안드레아손 주한 스웨덴 부대사, 유제철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 SK지오센트릭 이종혁 부사장, 허철홍 GS칼텍스 전무 등 신규 멤버사 대표 및 관계자 약 70명이 참석했다.

‘해빗에코얼라이언스’는 ‘20년 말 환경부, 외교부, 서울시, 수원시, SK텔레콤, KB금융그룹, 태광그룹, 스타벅스코리아, 달콤 등 23개 기관∙기업이 참여했으며, 이번 신규 멤버사 확대로 총 47개 기관∙기업으로 늘어났다.

이날 행사는 참석자들에게 다회용 컵을 이용해 음료를 제공하고, 멤버사인 피엘에이코리아가 식물성 생분해 소재에서 추출한 원사를 가공해서 제작한 현수막을 이용하는 등 ‘친환경’ 방식으로 치뤄졌다. 또 피엘에이코리아(생분해 소재 제품), 리벨롭(플라스틱 업사이클 제품), 닥터노아(대나무 칫솔 등) 등 멤버사들의 친환경 제품도 전시됐다.

‘해빗에코얼라이언스’는 ICT 솔루션을 활용해 다회용 컵의 생산 및 제공∙회수∙재활용을 위한 자원순환 생태계를 구축하는 등 플라스틱 문제를 해결하자는 취지로 결성된 민관 연합체이다.

‘해빗에코얼라이언스’는 올해 제주 지역 스타벅스 매장에서 다회용컵을 사용하는 ‘에코제주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론칭했으며, 12월에 제주내 23개 스타벅스 전 매장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또 서울시에서도 스타벅스와 달콤 등을 중심으로 ‘다회용컵 시범사업’을 진행 중이며, ‘22년 서울시내 600개 이상 카페로 제휴처를 확대한다는 목표다.

SK텔레콤 박용주 ESG 담당은 “ICT 솔루션을 통해 사회적, 환경적 난제 해결을 진정성 있게 추진하고, ‘해빗에코얼라이언스’ 활동이 지속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날 서울시 시범사업 다회용 컵 세척을 담당하는 뽀득의 박노준 대표와 행복브릿지의 박명서 대표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다회용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위생적인 세척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첨부> ‘해빗에코얼라이언스’ 신규 참여 기관∙기업 24개

 신규 참여  분류  참여 기관/업체 명
 정부/지자체  제주특별자치도, 주한뉴질랜드대사관, 주한스웨덴대사관
 공공기관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한국환경산업기술원
 기업체/언론  교보생명, 우아한형제들, GS칼텍스, 지티원, 테이팩스, 행복브릿지, BC카드, 오이스터에이블,
SK지오센트릭, 뽀득, 로지스올, 리벨롭, 닥터노아, 피엘에이코리아, 한국공항공사,
CJ대한통운, 정성식품, YTN, 뉴스토마토

 

 기존 참여  분류  참여 기관/업체 명
 정부/지자체  환경부, 외교부, 서울시, 수원시
 공공기관  KORA(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 JDC(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커피전문점  스타벅스커피코리아, 달콤, 아름다운커피, 카페오아시아, 카페드림, 후니드
 기업체/언론  KB금융그룹, SKT, 이브릿지, 태광그룹, 파이브세컨즈,  경향신문, 서울신문, 조선비즈,
공정무역협의회, 임팩트스퀘어, 행복커넥트
다운로드 받기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