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통신-AI’ 이어온 연결의 힘. SKT 40년, 유튜브 콘텐츠로 확인하세요

Related

– 창사 40주년 맞아 제작한 디지털 캠페인 영상·웹드라마 등 콘텐츠 2종, 유튜브에 공개
– 가족의 연결 다룬 캠페인 영상 게재하고 다양한 SNS 활동 전개
– 타임슬립 소재 웹드라마 <뷁투더 2004>도 본격 론칭… 연말까지 지속 업로드 예정
– ‘유튜브 문법’으로 세대 불문 공감 극대화… “SKT가 만들어온 연결의 가치 보여줄 것”

통신-AI 이어온 연결의 힘. SKT 40년, 유튜브 콘텐츠로 확인하세요_pc

올해로 창사 40주년을 맞은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 www.sktelecom.com)이 통신에서 AI까지 이어진 지난 40년의 변천사를 담은 디지털 콘텐츠 2종(캠페인 영상·웹드라마)을 공개한다고 15일 밝혔다.

두 콘텐츠 모두 핵심 키워드는 ‘연결’이다. 연결의 힘을 바탕으로 한 SKT 기술과 서비스들이 지난 40년 간 우리 생활에 얼마나 깊게 스며들어 영향을 미쳤는지 확인할 수 있다. 콘텐츠는 자체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SKtelecom)을 통해 공개된다.

먼저 SKT 의 40년 유산(遺産)과 글로벌 AI 컴퍼니로의 비전을, 한 가족의 서사를 통해 감동적으로 담은 디지털 캠페인 영상 <Always I Love You> 를 15일 게재한다.

부모와 자녀, 그리고 자녀가 다시 부모가 되는 과정 속에서 통신·AI 등 시대를 관통해온 SKT의 기술이 어떻게 ‘연결’의 가치를 전하고 지켜왔는지 보여준다.

특히 가정의 달인 5월을 맞아, 가족 간의 일상 등 많은 이들이 공감할 수 있는 따뜻한 에피소드를 통해 잔잔한 감동을 더할 예정이다.

SKT는 디지털 캠페인 영상 공개와 함께, 자체 SNS 채널을 활용해 ‘연결’이란 핵심 가치를 전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방침이다.

통신에서 AI까지의 변화상을 유쾌하게 보여주는 타임슬립 웹드라마 <뷁투더 2004>도 본격 론칭한다.

최근 인기 콘텐츠의 주요 소재로 대세몰이 중인 ‘회귀물’ 형식을 활용, 30대 주인공 ‘진상’이 20년 전인 2004년 중학생 시절로 돌아가며 벌어지는 일들을 다룬다.

‘진상’이 겪는 다양한 에피소드를 통해 AI 개인비서 ‘에이닷’ 등 SKT의 상품·서비스를 자연스럽게 그려낼 예정이다.

주인공 ‘진상’역에는 최근 <신병>,<소년시대> 등의 작품에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신예 배우 이상진이 출연해 위트 있는 연기를 선보인다.

특히 기존 대중 매체에서 많이 다뤄지지 않은 2000년대 초반을 배경으로, MZ 세대의 학창시절 추억을 소환하고 모든 연령대의 공감을 얻을 수 있는 친숙한 이야기를 풀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지난 10일 프롤로그 영상을 통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끈 <뷁투더 2004>는 오는 17일, 첫 회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지속적으로 업로드할 계획이다.

SKT측은 디지털 캠페인 영상 <Always I Love You>, 웹드라마 <뷁투더 2004> 모두 SKT의 40년 유산과 향후 비전을 ‘유튜브 문법’으로 전함으로써 재미와 감동을 극대화했다고 덧붙였다.

박규현 SK텔레콤 디지털Comm담당(부사장)은 “창사 40주년을 맞아 통신부터 AI까지 SKT의 역사를 전하는 디지털 콘텐츠로 많은 이들의 공감을 얻고자 했다” 며 “앞으로도 디지털 채널을 활용, SKT 기술이 갖는 의미를 고객에게 전달하고 함께 소통하기 위해 다양한 캠페인 활동을 벌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통신-AI 이어온 연결의 힘. SKT 40년, 유튜브 콘텐츠로 확인하세요_02

다운로드 받기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