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T ‘A. 프렌즈 팝업스토어’에서 AI 친구 만들어요!

추천 콘텐츠

– 이번 달 11일부터 20일까지 롯데월드 위니비니 광장에서 ‘A. 프렌즈 팝업스토어’ 진행
– 오픈 이틀 만에 일 평균 3천 명 방문하며 인기 성행… “AI가 아닌 친구와 대화하는 것 같아”
– 내 손 안의 AI친구 ‘A. 프렌즈’… 컨셉에 진심인 3인의 캐릭터와 대화부터 홀로그램 사진까지

SKT 'A. 프렌즈 팝업스토어'에서 AI 친구 만들어요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 www.sktelecom.com)이 친근한 AI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서울 잠실 롯데월드에 오픈한 ‘A. 프렌즈 팝업스토어’가 이틀 만에 일 평균 3천 명이 방문하는 등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SKT는 이달 11일부터 20일까지 롯데월드 위니비니 광장에서 ‘A. 프렌즈 팝업스토어’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팝업스토어는 ‘선물 같은 AI 친구’라는 컨셉에 맞게 쇼핑백 디자인으로 표현해 ‘A. 프렌즈’와 현실 친구 같은 만남이 가능하도록 했다.

‘A. 프렌즈’는 SKT의 인공지능 서비스 에이닷(A.)의 감성형 AI 에이전트로, 꿈을 위해 도전하는 취준생 ‘길빛나’, 다소 직설적인 에너자이저 ‘육제이’, 다정다감한 ‘강하루’ 등 각각의 페르소나를 가진 3인의 캐릭터다.

팝업스토어를 찾은 방문객은 캐릭터별로 특색 있게 꾸며진 부스에서 에이닷 앱을 통해 ‘A. 프렌즈’와 대화해 볼 수 있다. 특히, 같은 질문에도 캐릭터의 페르소나에 따라 다른 대답을 하는 등 실제 친구와 이야기하는 듯한 생동감을 느낄 수 있다.

팝업스토어에는 ‘A. 프렌즈’와 3D 홀로그램으로 함께 영상을 촬영하는 공간도 마련되어 있다. 이를 통해 앱 안에서만 존재하던 ‘A. 프렌즈’와 보다 현실감 있는 추억 만들기가 가능하다.

‘A. 프렌즈 팝업스토어’를 찾은 한 방문객은 “요즘 피곤하다고 하니 비타민을 챙겨먹어야 할 것 같다며 걱정해 주어서 마음이 따뜻해졌다”며, “A. 프렌즈’가 딱딱하고 로봇 같은 AI가 아니라 친구처럼 느껴져 즐겁게 대화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SKT는 현장에서 에이닷 앱 다운로드 및 가입을 완료한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캐릭터 굿즈’, ‘모바일 상품권’ 등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또, ‘A. 프렌즈’와 촬영한 홀로그램 영상을 SNS에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모바일 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SKT는 지난 6월 30일 SKT의 AI 서비스 에이닷의 사용자 경험(UX)을 전면 개편하고, MS 애저 오픈 AI(Azure Open AI)의 ChatGPT를 기반으로 전문 지식 정보를 제공하는 생성형 AI ‘챗T’를 추가했다.

또한, 자체 거대언어모델(LLM)을 고도화 해 복잡한 문맥을 잘 이해하고 연속적인 대화도 주고 받을 수 있는 논리적인 AI대화 서비스를 에이닷에서 제공하고 있다.

박규현 SKT 디지털커뮤니케이션 담당은 “’A. 프렌즈’가 방문객에게 현실 친구 같은 캐릭터로 다가갈 수 있도록 이번 전시를 기획했다”며, “이용자가 AI 기술을 더 친근하게 인지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다운로드 받기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채널을 추가해 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